분류없음

넥슨 공짜주식 진경준

fucklsc 2017.07.21 13:12

김정주 NXC 대표『49』에게서 비상장 주식을 공짜로 받아 100억원대 시세 차익을 올린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진경준 전 검사장『50·사법연수원 21기』이 2심에서 징역 7년을 선고받았습니다. 


서울고법 형사4부『부장판사 김문석』는 21일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뇌물』 등 혐의로 기소된 진 전 검사장의 항소심에서 징역 4년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징역 7년을 선고했습니다.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던 김 대표는 이날 징역 2년에 집행유예 3년을 받았습니다.



진 전 검사장은 2005년 김 대표에게서 넥슨 비상장 주식 1만주를 사실상 무상으로 받고 이듬해 넥슨 재팬 주식 8537주로 교환해 120억원대의 시세 차익을 올린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됐습니다.


검찰은 진 전 검사장이 김 대표 회사 관련 사건의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2014년 12월까지 9억5300여만원 상당의 뇌물을 직무와 관련해 받았다고 판단했습니다.

앞서 1심은 핵심 혐의였던 넥슨 공짜주식 관련 뇌물수수 혐의를 무죄로 판단하고 다른 부분을 유죄로 인정하며 징역 4년을 선고했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Comments 0
댓글쓰기 폼

최근에 달린 댓글

링크

TAG

more
«   2019/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79,140
Today
0
Yesterday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