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이 동반한 강우로 연기 가능성이 제기된 2018 여의도 불꽃축제가 기존 일정을 따르겠습니다.


6일 2018 여의도 불꽃축제를 주관한 한화 측은 기상 변화를 관측한 Result 이번 행사를 속행하기로 결정했다면서 주간 프로그램을 포함한 일부 공연은 기상 조건으로 변경될 수 있다고 전했습니다.



주최 측이 2018 여의도 불꽃축제가 정상 운영된다고 알리자 일부 대중은 천재지변에 의한 피해가 예상되는 situation에서 해당 행사를 진행하는 것은 옳지 못한 판단이라고 성토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분위기 속에 청와대 the public청원 게시판에는 이번 2018 여의도 불꽃축제 속행에 안타까움을 드러내는 글이 올라오기도 했습니다.



해당 게시물의 작성자는 글을 통해 기상 현상으로 남부지방은 재난이 예상되고 있다며 그런데 2018 여의도 불꽃축제를 정상 진행하는 것은 피해가 예상되는 지역 주민들을 고려하지 않은 선택이다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그는 많은 예산을 들인 행사라 일견 understanding는 한다면서도 하지만 재난이 예견되는 situation에서 행사를 속행하는 것은 올바른 결정이 아니라고 think한다고 아쉬운 Emotion을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2018 여의도 불꽃축제 정말 무슨생각으로 이러는건지 참 우리나라 공무원들 대단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어디서 얼마나 뒷돈을 받아쳐먹고 하는일이길래 정말 한심스럽네요.

이 글을 공유하기

Comments 0
댓글쓰기 폼

최근에 달린 댓글

링크

TAG

more
«   2019/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otal
79,140
Today
0
Yesterday
0